작성일 : 12-06-28 23:23
[여행후기] 아직도 피곤한 날이면 시눈의 ...
 글쓴이 : 권희숙 (175.♡.77.164)
조회 : 6,519  
제목 : 아직도 피곤한 날이면 시눈의 하룻밤이 간절해집니다 작년 여름과 가을 묵었던 시눈펜션!! 요즘도 일이 많아서 몸이 힘들어 질때면 시눈펜션에서 말끔하게 씻고 한소금 잤던 생각이 납니다. 몸속까지 향긋함이 베어나는 피톤치드는 도시에서 느끼는 피로와 스트레스를 말끔하게 씻어 주었었습니다. 너무 그립고 생각나는 무주의 시눈펜션 부모님과 함께 꼭 방문하고 싶습니다. 역시 무주 최강 펜션!!! 시눈~~~ 겉모습만 번지르르한 펜션을 찾지 마시고, 시냇물과 눈꽃세상처럼 정말 좋은 나무로 지어진 집에서 하룻밤 주무셔 보세요. 정말 보석같은 피로회복제가 된답니다. 강추강추~ 올해 여름엔 부모님 모시고 꼭 찾아 뵐게요^^ 나무 향기가 그리워지는 여름밤입니다. ^^ [이 게시물은 시냇물님에 의해 2014-08-08 14:10:30 자유게시판에서 이동 됨]

시냇물 12-06-29 09:43
 112.♡.196.74  
안녕하세요? 권pd님 그동안 잘지내셧죠?
그렇게 편안히 쉬셨다고 하니 저희들도 기분이 정말 좋습니다.^^
저희 펜션을 좋게 봐주시고 여러번 숙박 하신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올여름에도 또 뵐것 같네요.~~
그때까지 건강하세요.^^
 
   
 

.

시냇물과 눈꽃세상 펜션    대표: 정운미 외 2인, 계좌번호: 우체국 400168-02-212414(정운미)
주소: 전북 무주군 무주읍 장백리 289-1(충북 영동군 용화면 여의로 515)
전화번호: 010-7734-6400, 사업자번호:335-70-00118, 통신판매신고 2018-충북영동-0028
Copyright (c) 2014 sinemul. All rights reserved. desgin by any3 & knhim

Slideshow Image 1 Slideshow Image 2 Slideshow Image 3 Slideshow Image 4 Slideshow Image 5 Slideshow Image 6